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미쓰백’ 송은이, 세 번째 트랙 ‘오르락내리락’ 위해 김혜연 초대 [M+TV컷]
기사입력 2020-11-29 12:12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트로트 가수 김혜연이 ‘미쓰백高 트로트 교실’을 흥으로 가득 채운다.

오는 12월 1일 방송되는 MBN 예능프로그램 '미쓰백(Miss Back)'(기획 남성현 / 연출 안동수, 김지은)에서는 특별한 트로트 수업을 준비한 송은이가 “여러분들 위해 트로트의 대가를 모셨다”면서 “이분의 ‘원 포인트 레슨’이면 자동 레벨업이다”라고 호언장담해 현장을 뜨겁게 달군다.

모두의 시선을 사로잡은 주인공은 바로 원조 트로트의 여왕 김혜연. 그녀는 등장부터 ‘뱀이다’를 열창하며 트로트란 무엇인지 제대로 선보인다. 특히 ‘오르락내리락’ 트로트 경연을 앞둔 후배들을 위해 행사 스케줄까지 정리하며 열 일 제치고 달려왔다고. 이에 멤버들이 떼창과 춤으로 화답한다고 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또한 김혜연은 애정 어린 조언과 즉석 시범으로 특급 꿀팁까지 전수한다. 멤버들은 귀에 쏙쏙 들어오는 특급 노하우를 메모하며 세 번째 경연에 대한 열정을 드러내 궁금증을 더한다.

이어 멤버들의 실력 맛보기로 ‘미쓰백 트로트 테스트’가 개최된다. 뽕필 가득한 후배들의 무대에 김혜연은 “지금 당장 트로트 가수해도 괜찮지 않을까?”라며 극찬하는가 하면, 백지영은 “이 끼들을 어떻게 해”라며 감탄을 금치 못한다고. 특히 이날 방송에서는 발라드 퀸 백지영의 감칠맛 나는 ‘서울 대전 대구 부산’도 들을 수 있다고 해 관심이 집중된다.

이처럼 모두의 열의를 폭발시키게 만든 트로트 여왕 김혜연의 ‘트로트 교실’을 향한 기대감이 한껏 높아지고 있다. 과연 김혜연의 백만 불짜리 레슨을 받은 멤버들이 선보일 세 번째 경연 무대는 과연 어떤 모습일지 귀추가 주목된다.

MBN스타 대중문화부 안하나 기자 mkculture@mkculture.com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