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美 언론 "김하성, 컵스에게 블랙프라이데이딜로 추천"
기사입력 2020-11-28 07:15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美 알링턴) 김재호 특파원
키움히어로즈 유격수 김하성(25)이 포스팅을 시작한 가운데, 그의 영입을 추천하는 주장들이 나오고 있다.


'디 어슬레틱'은 28일(한국시간) 'MLB 전구단에게 추천하는 블랙프라이데이딜'이라는 제목의 기사를 통해 30개 전구단에 가치 있을 선수 영입을 추천했다.


현지시간으로 금요일 '블랙프라이데이'를 맞아 나온 기사다.

이 매체의 단순한 추천에 불과하지만, 이 기사를 작성한 앤디 맥컬루 기자는 "아침에 이 기사를 읽는 것이 게임스톱(미국의 게임 판매 업체)이나 메이시(백화점)에서 줄을 서는 것보다 더 생산적인 일이 될 수 있다"고 덧붙였다.


김하성은 포스팅 시스템을 통해 빅리그 진출에 도전한다.

사진= MK스포츠 DB

컵스에게는 김하성을 추천했다.

먼저 이들은 "컵스는 블랙프라이데이에 쇼핑을 나서지 않을 것"이라며 컵스가 리빌딩에 들어간 상태라고 소개했다.

자신들의 영입 제안이 "무시될 보통의 제안"이라는 말도 덧붙였다.


그럼에도 김하성을 추천한 이유는 무엇일까? 이들은 "김하성은 유격수 수비가 가능하며 타격 능력도 있는 쓸모 있는 유틸리티 선수로 알려졌다"며 주전 유격수 하비에르 바에즈가 2021시즌 이후 FA 자격을 얻어 떠나거나 트레이드될 경우 보험용 선수가 될 수 있다고 주장했다.


실제로 김하성은 스물 다섯이라는 젊은 나이 덕분에 특히 리빌딩 팀에서 관심을 보일 것이라는 예측이 주를 이루고 있다.

최근에는 류현진의 소속팀 토론토 블루제이스에서 집중 관찰했다는 소식이 전해지기도했다.


2020-21 FA 시장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팬데믹 여파로 예전같지 않을 것이라는 예측이 주를 이루고 있다.

디 어슬레틱은 이와 관련해 "지난해만큼은 아니겠지만, 2018시즌 이후 불어닥친 한파만큼은 아닐 가능성도 존재한다"고 평했다.

greatnemo@maekyung.com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레이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