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나혼산’ 헨리, 치과 방문에 혼 나갔다 “인생 쉽지 않아” [M+TV컷]
기사입력 2020-11-27 22:33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나혼산’ 헨리가 치과에 방문한다.

27일 오후 방송되는 MBC 예능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이하 ‘나혼산’)에서는 헨리가 출연한다.

이날 방송에서 헨리는 6년 만의 미니앨범 컴백 준비에 앞서 치아 재정비에 나선다. 아이스크림 먹방 도중 깨진 앞니를 치료하기 위해 치과로 직행, 라미네이트 교체에 돌입한다.

사랑니 발치에 이어 또 다시 치과를 찾은 헨리는 잔뜩 겁에 질렸던 이전의 모습과는 달리 ‘상남자’로 거듭날 것을 선언한다.

그러나 애정 가득한 잔소리 폭격에 점차 넋이 나가고 만다. 설상가상으로 본격적인 치료에 돌입하자 저절로 흔들리는 팔다리와 슬픈 눈빛을 뿜어내기 시작, “진짜 인생 쉽지 않네요”라며 진이 빠진 모습을 보인다고 해 무사히 치료를 마칠 수 있을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한편 컴백을 앞두고 스트레스를 토로하던 헨리는 고민을 해소하기 위해 사주 상담을 받는다. 항상 밝은 모습을 보이던 헨리는 어디에서도 털어놓지 못했던 깊은 속내를 털어놓는다. 그가 숨겨온 남모를 고충은 무엇인지, 솔직한 상담 끝에 걱정거리를 내려놓을 수 있을지 궁금증을 더한다.

MBN스타 대중문화부 이남경 기자 mkculture@mkculture.com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