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캡틴` 염정연 "언니 염정아, 딸 유민 적극적으로 응원해줘"
기사입력 2020-11-27 09:41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김소연 기자]
배우 염정아의 여동생 모녀가 오디션에 도전했다.


지난 26일 방송된 Mnet 오디션 프로그램 ‘캡틴’에서는 염정아의 동생 염정연과 딸 유민이 출연해 눈길을 끌었다.


이날 소유는 "(유민의) 이모 염정아 씨가 울면서 뜯어 말릴 정도로 반대를 하셨다더라"고 말했다.

이에 염정연은 "처음에는 길이 험하고 힘들 것 같아서 반대를 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민이가 열심히 하는 모습을 보고 지금은 적극적으로 찬성을 해주고 있다.

많이 좋아해준다"고 덧붙였다.


유민은 "순위에 연연하지 말고 최선을 다해서 자기가 준비한 걸 보여주면 그걸로 되는 거라고 하더라"면서 염정아의 조언을 언급했다.

이어 "저 때문에 이모가 피해를 보시면 안 되니까 행동도 바르게 하고 열심히 해야 할 것 같다"고 의지를 드러냈다.


한편, '캡틴'은 가수의 꿈을 지닌 십 대 자녀를 둔 부모들이 내 자녀의 가수로서의 가능성을 직접 심사위원에게 물어보고 평가를 받는 신선한 포맷의 오디션 프로그램으로 매주 목요일 오후 9시 방송된다.


ksy70111@mkinternet.com
사진| Mnet 방송화면 캡처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