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세번째 강제집행 시도 들어간 사랑제일교회, 신도 반발로 충돌
기사입력 2020-11-26 07:33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사진출처 = 연합뉴스TV]


철거 문제를 놓고 재개발조합과 갈등을 빚어온 서울 성북구 장위동 사랑제일교회에서 명도집행이 26일 오전 시작됐다.


경찰에 따르면 이날 오전 1시께부터 서울북부지법 집행인력이 교회 시설 등에 대한 강제집행에 나선상태다.


소방당국은 교회신도들이 철거에 강하게 반발하면서 용역 1명과 교회 관계자 2명이 화상 등 부상을 입고 병원에 이송됐다고 말했다.


조합은 지난 6월 두 차례에 걸쳐 강제집행을 시도했으나 신도들과 충돌하면서 실패했다.


[이상규 기자 boyondal@mkinternet.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