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군산서 청년사업가 만난 최태원 "젊은 시절 실패도 경험이다"
기사입력 2020-11-25 23:14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최태원 SK그룹 회장(오른쪽)이 지난 24일 전라북도 군산시 영화동에 위치한 로컬라이즈 타운에서 청년 창업가들을 만나 대화하고 있다.

[사진 제공 = SK]

"사업은 항상 예기치 못한 위기와 도전에 부딪히게 된다.

실패도 경험이다.

"
최태원 SK그룹 회장이 지난 24일 전라북도 군산시 영화동에 위치한 창업지원센터 '로컬라이즈 타운'을 방문해 청년 창업가들을 응원했다.

이날 최 회장은 이들이 운영하는 가게를 하나씩 둘러본 후 30여 명의 청년 창업가와 2시간가량 진솔한 대화를 나눴다.

로컬라이즈 타운은 SK E&S가 제조업 쇠락으로 과거의 영화를 잃은 군산의 도시재생을 위해 추진하는 '로컬라이즈 군산(Local:Rise Gunsan)' 프로젝트를 위해 마련한 공간이다.


최 회장의 이번 로컬라이즈 타운 방문은 지난해 7월에 이은 두 번째로 군산 청년 사업가들도 어느덧 창업 2년 차를 맞았다.

청년 사업가들 역시 코로나19라는 어려움을 피해갈 수 없다보니 위기 상황 극복 해법에 대해 많은 질문을 던졌다.

최 회장은 "사업은 늘 예측하기 어렵지만 그래도 도전의 길로 나아가야 한다"면서 "성장을 위해선 창의력을 발휘해 진화의 방향을 잡고 구체적인 로드맵을 짜 실행해 나가야 한다"고 조언했다.


[이윤재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