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8월 은행 예금금리 `사상최저`…가계·기업대출 금리도 최저
기사입력 2020-09-29 12:02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자료 제공: 한국은행]
시장금리 하락 등의 영향으로 예금금리를 비롯해 가계와 기업대출 금리가 모두 통계 이래 최저치로 떨어진 것으로 나타났다.


29일 한국은행이 발표한 '2020년 8월중 금융기관 가중평균금리'에 따르면 8월중 예금은행의 신규취급액기준 예금금리는 전월에 비해 0.01%포인트 하락한 연 0.81%로, 1996년 1월 금리통계 편제 이래 가장 낮은 수준을 보였다.


송재창 경제통계국 금융통계팀장은 "순수저축성예금 금리가 0.01%포인트 내린 가운데, 시장형금융상품도 CD를 중심으로 0.02%포인트 떨어져 저축성수신 평균금리가 하락했다"고 설명했다.


예금은행의 신규취급액기준 가계대출 금리도 시장금리 하락에 기인해 전월 대비 0.07%포인트 내린 연 2.55%로, 사상 최저치를 찍었다.

가계대출에서 차지하는 비중이 가장 많은 주택담보대출 금리의 경우도 0.06%포인트 하락한 연 2.39%로, 최저치를 나타냈다.


8월중 기업대출 금리도 최저치를 기록했다.

기업대출 금리는 대기업(연 2.48%)과 중소기업(연 2.80%)에서 모두 0.07%포인트씩 하락해 전월 대비 0.06%포인트 내린 연 2.68%였다.


이에 따라 가계와 기업을 모두 포함한 전체 대출금리는 전월과 비교해 0.07%포인트 하락한 연 2.63%로, 역시 사상 최저 수준을 나타냈다.


신규취급액기준 통계는 은행이 해당 월중 신규로 취급한 수신과 대출에 적용한 금리를 신규취급금액으로 가중평균한 것을 의미한다.

이 같은 통계치는 최근의 금리동향을 잘 나타내주며 은행에 저축을 하거나 일반대출을 받으려는 금융소비자 입장에서 유용한 정보로 활용할 수 있다.


[전종헌 기자 cap@mkinternet.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