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류현진, 메츠전 6이닝 1실점 7K…시즌 4승·홈경기 첫 승
기사입력 2020-09-21 07:37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류현진(33·토론토 블루제이스)이 다양한 변화구로 위기 때마다 고비를 넘기며 시즌 4승(1패)과 홈경기 첫승을 거뒀다.


류현진은 14일(한국시간) 미국 뉴욕주 버펄로 살렌필드에서 열린 2020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뉴욕 메츠와의 홈경기에 선발 등판해 6이닝 동안 8안타, 1실점으로 시즌 4승을 챙겼다.


6이닝동안 92개의 공을 던졌으며 삼진은 7개를 잡았다.

사사구는 단 한개도 허용하지 않았다.


이날 승리로 아메리칸리그 동부지구 2위 토론토는 포스트시즌 진출 희망을 더욱 키웠다.


류현진은 시즌 10번째 등판에서 5번째 퀄리티스타트(6이닝 이상, 3자책점 이하)를 달성하며 시즌 평균자책점을 3.19에서 3.00으로 낮췄다.


기다렸던 홈경기 첫 승리도 챙겼다.

이날 류현진은 1∼4회, 매번 안타를 허용했지만 절묘한 제구와 다양한 변화구를 활용해 위기를 넘겼다.


1회초 안타 3개를 내주며 1실점한 류현진은 이후 이닝을 모두 무실점으로 막았다.


토론토는 0-1로 뒤진 2회말 무사 1루에서 나온 로우데스 구리엘 주니어의 좌월 투런포로 2-1로 역전했다.


류현진이 6회초까지 리드를 지키자, 토론토 타선은 6회말 5점을 추가로 지원하며 승기를 굳혔다.


[이상규 기자 boyondal@mkinternet.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