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폐목재 파쇄 작업 하던 20대 근로자, 기계에 끼어 사망
기사입력 2020-05-22 17:25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폐목재 파쇄 작업을 하던 20대 청년근로자가 안전사고로 목숨을 잃었습니다.

22일 오전 10시 28분쯤 광주 광산구 하남산업단지 한 폐기물 처리업체 작업장에서 26세 A씨가 목재를 잘게 부수는 기계에 빨려 들어갔습니다.

A씨는 기계의 입구에 걸린 목재를 밀어 넣으려고 파쇄기 위로 올라갔다가 사고를 당한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이는 짝을 이뤄서 작업하던 동료가 다른 일로 자리를 비운 사이에 발생했으며, 119구조대가 신고를 받고 출동했으나 A씨는 현장에서 숨을 거두었습니다.

경찰은 업체 관계자를 상대로 사고 경위와 안전수칙 준수 여부를 조사하고 있으며, 업체 측의 책임이 드러나면 업체 관계자를 형사 입건할 방침입니다.

[박상미 인턴기자 / alisten@mk.co.kr]

[ⓒ 매일경제TV & mk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