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나혼자산다’ 지현우, 군대 맞후임 완도집 방문...자연 속 힐링 그 자체
기사입력 2020-01-18 00:23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서지경 객원기자 ]
‘나혼자산다’에서 지현우가 군대 맞후임의 집에 찾아갔다.


17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나혼자산다’에서 원조 연하남 지현우가 출연해 근황을 전했다.


이날 완도 위치한 군대 후임의 집에 찾아온 지현우의 모습이 그려졌다.

레트로 느낌이 물씬 나는 인테리어에 각종 담금주까지 있는 군대 후임의 집에서 얹혀산다고 말한 이현우의 말을 들은 무지개 회원들은 놀라움을 감추지 못하고 폭풍 질문을 했다.


인테리어를 보던 무지개회원들은 “저 디자인 우리집 할머니 집에서 본 거 같다” “그래서 군대 후임은 어디로 간 거냐” 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른 아침에 일어나 저수지를 찾은 이현우는 바람을 느끼며 여유를 느꼈다.

저수지에서 힐링을 하고 온 지현우는 길거리에서 지나가는 동네 강아지들과 인사를 나누기 시작했다.

꼬리를 흔들며 반가워하는 강아지들과 인사를 끝낸 지현우는 축사에 들려 소 사료를 나눠줬다.

그는 분뇨를 치우고 톱밥을 깔아 축사작업을 끝냈다.


일을 끝내고 상다리가 부서질 것 같은 상차림으로 아침밥을 먹었다.

지현우는 친아들처럼 사근하근하게 후임 어머니의 말동무가 되기도 했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디자인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