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씨티은행은 이사회를 열고 소비자금융 사업 부문을 단계적으로 폐지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습니다.
사업 부문이 폐지되면서 서비스 신규가입은 중단되지만, 기존 고객과의 계약은 만기까지 계속 진행됩니다.

최은미 기자 [ cem@mbn.co.kr ]

오늘의 이슈픽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