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1일 오후 잠실야구장에서 벌어진 2021 KBO리그 LG 트윈스와 키움 히어로즈의 경기에서 키움과 LG가 승부를 가리지 못하고 5-5 무승부를 기록했다.


LG는 4-5로 뒤지던 9회 말 무사 1루에서 키움 김태훈의 1루 악송구로 1루 주자 김용의가 3루까지 진루한 후 서건창의 희생타 때 득점해 5-5 동점을 만들었다.


서건창 등 LG 선수들이 경기 후 팬들에게 인사를 하고 있다.



[잠실(서울)=김재현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픽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