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반도체·미래車·바이오헬스에 5조 지원
기사입력 2021-07-29 20:03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정부가 내년에 반도체·미래차·바이오헬스 등 빅3 산업에 5조원 이상의 재정을 지원한다.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반도체·미래차·바이오헬스 산업과 관련한 재정 지원을 올해 4조2000억원에서 내년 5조원 이상으로 반영해 적극 지원하겠다"고 29일 밝혔다.

홍 부총리는 이날 정부서울청사에서 '혁신성장 빅3 추진회의'를 열고 "반도체·배터리·백신 등 3대 국가 전략기술 연구개발(R&D)과 시설투자에 대해 세제 지원을 대폭 확대하는 세법개정안이 이번 정기국회에서 처리돼도 신속 투자 유도 차원에서 하반기 투자분부터 조기 적용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홍 부총리는 "교통 거점을 중심으로 전기·수소차 충전 인프라스트럭처를 선제 구축함으로써 전기·수소차의 대중화를 앞당기고자 한다"고 밝혔다.

이를 위해 2025년까지 급속 충전기는 고속도로 휴게소를 중심으로 1만2000개, 완속 충전기는 도보 5분 거리 생활권을 중심으로 50만기 이상, 상용차 충전소는 버스·택시 차고지를 중심으로 2300개소 이상 구축한다.

또한 수소충전소는 올해 하반기 중 70기 이상을 추가 구축해 연말까지 총 180기를 구축할 계획이다.

정부는 반도체 제조 공정에 많이 사용되는 초순수(불순물 없는 물)에 대해 2025년까지 설계 100%, 시공 60%를 국산화하겠다는 계획도 밝혔다.


[전경운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