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탁구 신유빈 올림픽 단식 32강 탈락…단체전 준비
기사입력 2021-07-27 19:05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세계랭킹 85위 신유빈(17)이 생애 첫 올림픽 여자탁구 단식을 예선 1승 및 본선 1승 1패로 마쳤다.


44번 시드 신유빈은 27일 8번 시드 도우호이캄(25·홍콩)과 도쿄올림픽 여자탁구 단식 32강전에서 세트스코어 2-4로 졌다.


신유빈은 2014·2018 세계선수권 단체전 동메달리스트 도우호이캄을 상대로 처음 두 세트를 뺏기고도 3, 4세트를 잇달아 따내며 선전했다.


신유빈이 도쿄올림픽 여자탁구 단식 32강전에서 세트스코어 2-4로 져 16강 진출에 실패했다.

사진(일본 도쿄)=AFPBBNews=News1

국제대회 단식 메달이 없는 신유빈에게 도쿄올림픽은 미래를 위한 소중한 경험이 됐다.

아직 이번 대회 일정이 다 끝난 것도 아니다.


여자탁구 한국대표팀은 오는 8월1일 폴란드와 도쿄올림픽 단체전 16강전을 치른다.

신유빈은 2018 아시안게임 단체전 3위 멤버 최효주(24), 2018 세계선수권 남북단일팀 동메달을 경험한 전지희(29)와 호흡을 맞춘다.


탁구 세계최강 중국에서 귀화한 최효주 전지희와 달리 신유빈은 한국에서 태어나 자랐다.


[박찬형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