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활기 띠는 '지식산업센터' 분양시장…이유는?
기사입력 2021-07-16 15:51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안정적 임대수익' 지식산업센터 조기 완판 잇따라
다양한 세제 혜택·합리적인 분양조건 주효
전문가들 "입지나 상품성 등 살펴봐야" 조언


‘시흥매화 센트럴 M플렉스’ 투시도 (사진=대창 제공)
[매일경제TV] 신규 공급되는 지식산업센터가 조기 완판을 기록하는 등 분양시장 ‘스테디셀러’ 로 떠오르고 있습니다.

경기 고양시 향동지구에서 분양한 ‘현대 테라타워 향동’은 분양 시작 5일 만에 물량이 모두 소진됐고, 올해 초 남양주시에서 분양한 ‘현대 그리너리 캠퍼스 별가람역’과 지난 4월 경기 부천시에 공급된 ‘레노부르크 부천’ 역시 분양 초기 완판에 성공해 화제가 됐습니다.

이처럼 지식산업센터가 인기를 끄는 이유는 안정적인 임대수익을 기대할 수 있다는 점이 꼽힙니다. 주로 개인이 입주하는 상업시설이나 오피스텔 등 여타 수익형 부동산 상품과 달리, 지식산업센터 임차인은 법인인 경우가 많아 장기계약에 따른 공실 우려가 상대적으로 낮습니다.

공급 및 입주자를 대상으로 제공하는 다양한 정책적 지원 역시 지식산업센터의 인기를 뒷받침하는 요소입니다. 우선, 지식산업산업센터를 공급하고자 하는 건설사업자에 대해 공적자금 대출 혜택이 적용되고, 2022년 말까지 지식산업센터를 분양 받아 직접 입주 후 5년 간 사용하는 기업의 경우 취득세 50%, 재산세 37.5% 등 세제 감면 혜택을 받을 수 있습니다.

이밖에 상대적으로 낮은 분양가와 분양 금액의 최대 80%인 높은 대출 비율이 적용돼 소액으로 투자가 용이하다는 점도 최근 지식산업센터 분양시장이 활기를 띠는 이유로 분석됩니다.

부동산 전문가는 “지식산업센터는 정부의 부동산 규제에서 비교적 자유롭고 안정적인 수익을 기대할 수 있다는 점에서 최근 유망 투자처로 떠오르고 있다”며 “하지만 공급량 증가에 따른 옥석가리기도 중시되고 있는 만큼 수요자들은 분양 전에 입지나 상품성, 배후수요 등 여러 요소를 면밀히 살펴봐야 할 필요가 있다”고 조언했습니다.

이 가운데 전국에서는 지식산업센터 신규 분양이 활발히 이뤄지고 있습니다.

대창은 경기 시흥시 매화일반산업단지에서 ‘시흥매화 센트럴 M플렉스’를 분양 중입니다. 연면적 5만5760㎡에 지하 1층~지상 9층 규모로 지식산업센터 및 근린생활시설 등으로 구성됩니다. 운송 트럭이 사무실 문 앞까지 진입할 수 있는 ‘도어 투 도어 드라이브 인 시스템’ 이 전층에 적용되며, 4.5t의 화물 차량 진출입이 용이한 회전반경 램프가 설치됩니다. 또 ㎡당 최대 1.5t의 하중을 견딜 수 있는 하중 특화설계와 6.4m 높이 층고 설계를 도입, 입주 기업의 업무 효율성을 높였습니다.

태영건설은 경기 고양시 향동지구에서 ‘DMC 플렉스 데시앙’을 분양 중입니다. 연면적 14만3457㎡에 지하 2층~지상 20층 규모로 지식산업센터 및 근린생활시설·운동시설 등으로 구성됩니다. 상암DMC·마곡지구·여의도 등 서울 주요 업무지구가 가깝고 판교테크노밸리 2.7배 규모인 창릉신도시도 인근에 조성될 예정입니다.

요진건설산업은 경기 평택시 고덕국제화계획지구에서 ‘고덕 STV’를 분양 중입니다. 연면적 8만8741㎡에 지하 2층~지상 10층 규모로 지식산업센터 및 상업시설 등으로 구성되며, 삼성전자 평택캠퍼스가 인근에 위치해 있습니다.

[ 손세준 기자 / mkssejun@mk.co.kr ]

[ⓒ 매일경제TV & mk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