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안산 수소 시범도시' 첫삽…수소에너지 대전환 '선도'
기사입력 2021-05-11 17:25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총 사업비 400억원 투입 내년 말 준공·시험가동 예정
이 지사 "자원·기회 효율 발휘 위기를 기회로 바꿔야"

'안산 수소 시범도시' 착공식 현장. (사진=경기도 제공)

[수원=매일경제TV] 수소 에너지 대전환을 선도할 '안산 수소 시범도시'가 내년 말 준공을 목표로 오늘(11일) 첫 삽을 떴습니다.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이날 안산시 초지동에 있는 안산시 제1호 수송충전소인 '수소e로움 충전소'에서 열린 안산 수소 시범도시 착공식에 참석했습니다.

이 지사는 “우리 사회 가장 큰 과제는 성장의 회복이다. 고성장 기회가 넘쳐난 기성세대와 달리 이제는 저출생, 청년 문제 등으로 기회가 동결된 저성장 시대”라며 “성장을 회복하는 방법은 불평등·불공정을 해결해 자원·기회의 효율을 발휘하는 것과 세계적 경제·시대적 상황들을 위기가 아닌 기회로 바꿔가는 것”이라고 역설했습니다.

이어 “전 세계가 탈탄소, 기후 위기 등 시대적 상황에 직면했다”며 “우리가 수소도시 등을 통해 수소 에너지 대전환을 앞서 한다면 위기를 기회로 만들어 세계를 선도하는 상황을 만들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경기도는 2019년 국토교통부 공모에서 안산시를 전국 최초 수소시범도시로 유치한 바 있습니다. 사업의 핵심은 도와 안산시가 안산도시개발㈜ 부지 내 LNG를 활용한 수소생산시설을 설치해 도시 교통(수소버스?충전소), 주거(열?전기 공급), 산단(연료전지?수소지게차) 에너지원으로 적극 활용하는 내용입니다.

안산 수소 시범도시는 총 사업비 400억원 규모로 내년 말 준공 및 시험가동을 기대하고 있습니다.

이날 착공식 행사에는 전해철 행정안전부 장관, 윤화섭 안산시장, 고영인·김남국 국회의원, 송한준·천영미·김현삼·원미정·강태형 경기도의원 등이 참석했습니다.

이 지사는 착공식에 이어 수소e로운 충전소에서 직접 수소차 충전을 시연한 후 수소차를 시승하기도 했습니다.

수소e로운 충전소는 도와 안산시가 함께 지방정부 최초로 지하 수소배관망을 연계한 충전소로, 사업비 45억원을 들여 지난해 7월 착수해 지난 달 조성했습니다. 튜브트레일러(운송차)로 수소를 공급하는 일반 충전소와 달리 연속으로 수소공급이 가능합니다.

이에 따라 연간 운영비를 수도권 최저 공급가격(7800원/kg, 수도권 평균은 8800원/kg)까지 절감할 수 있고, 24시간 원격으로 점검할 수 있어 안정적인 운영이 기대됩니다.

[배수아 기자 / mksualuv@mk.co.kr]

[ⓒ 매일경제TV & mk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