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달 초 앱 서비스를 재개한 싸이월드가 신규 설치 건수 기준으로는 전체 소셜미디어 앱 중 1위를 차지했지만, 이용 시간은 저조했습니다.

오늘(18일) 빅데이터 플랫폼 기업 아이지에이웍스가 발표한 리포트에 따르면 국내 앱마켓(구글 플레이·애플 앱스토어·원스토어)에서 싸이월드 앱의 월 사용자 수(MAU)는 294만 명이었고, 일평균 47만 명이 이용했습니다.

전체 소셜네트워킹서비스(SNS) 앱 중 싸이월드의 신규 설치 건수는 287만 건으로, 인스타그램(80만 건), 틱톡(44만 건), 트위터(39만 건) 등을 큰 격차로 앞섰습니다.

싸이월드 앱의 사용자 중 20대 여성이 21.6%, 30대 여성이 21.3%, 40대 여성과 30대 남성이 각각 14.1%, 20대 남성이 13.1%를 차지했으며, 전체적으로는 여성(63.6%)이 남성(36.4%)보다 훨씬 많았습니다.

다만 출시 첫 달 다운로드 건수에 비해 실제 사용 시간은 저조했습니다.

싸이월드의 1인당 평균 사용시간은 0.4시간, 사용일 수는 5일로 인스타그램(9.7시간·20.1일), 페이스북(9시간·17.7일), 트위터(12시간·19일), 틱톡(15.2시간·15.2일) 등 다른 주요 SNS에 비해 크게 낮았습니다.

싸이월드 이용자 대부분이 지난달 출시 직후 호기심에 앱을 설치했지만, 지속적으로 들어가 보지는 않은 것으로 추정됩니다.

싸이월드 이용자의 다른 SNS 앱 동시 사용 비율은 인스타그램이 78.5%로 가장 높았고, 밴드(48.4%), 페이스북(44%), 네이버 카페(35.7%) 순이었습니다.

싸이월드만 이용하는 비율은 1.9%에 그쳤습니다.

[ 송재원 인턴기자 ]

[ⓒ 매일경제TV & mk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오늘의 이슈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