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손흥민 시즌 12호 골…토트넘 남은경기 상관없이 32강 진출
기사입력 2020-12-04 07:38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손흥민(28)이 시즌 12호 골을 터트리며 소속팀 토트넘(잉글랜드)의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리그 32강 진출에 힘을 보탰다.


토트넘은 4일(한국시간) 오스트리아 린츠의 린처 경기장에서 열린 LASK 린츠(오스트리아)와 2020-2021 UEFA 유로파리그 조별리그 J조 5차전 원정 경기에서 3-3 무승부를 거뒀다.


승점 10(3승 1무 1패)이 된 토트넘은 조별리그 최종전 결과와 상관없이 최소 조 2위를 확보, 32강 진출을 확정했다.


손흥민은 양 팀이 1-1로 맞선 후반 11분 시원한 역전 골을 뽑아내며 토트넘의 '해결사' 역할을 했다.


올 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에서 9골, 유로파리그에서 2골(조별리그 1골·예선 1골)을 기록 중인 손흥민은 이로써 올 시즌 12호 골을 뽑아냈다.


여기에 베일과 델리 알리가 페널티킥 골로 무승부에 힘을 보탰다.


선제골은 LASK에서 나왔다.


전반 42분 역습기회에서 LASK 페터 미콜의 왼발 중거리 슛이 그대로 골대 구석으로 빨려 들어갔다.


토트넘은 전반 종료 직전 상대의 핸드볼 반칙으로 페널티킥을 얻었고, 키커로 나선 베일이 침착하게 차 넣으며 동점 골을 기록했다.


후반에는 손흥민의 시즌 12호 골로 앞서 나갔다.


최전방에서 공격을 책임진 손흥민은 후반 37분 임무를 다하고는 델리 알리와 교체돼 그라운드를 빠져나왔다.


하지만 손흥민이 빠진 토트넘은 상대의 반격을 막지 못하고 동점골을 허용했다.

이후 알리가 페널티킥으로 다시 역전했지만 후반 48분 LASK에 동점골을 다시 허용하면서 승부는 3-3으로 끝났다.


[이상규 기자 boyondal@mkinternet.com]

Soccer Football - Europa League - Group J - LASK Linz v Tottenham Hotspur - Linzer Stadion, Linz, Austria - December 3, 2020 Tottenham Hotspur's Son Heung-min celebrates scoring their second goal with Gareth Bale REUTERS/Lisi Niesner







<All rights reserved by Yonhap News Agency>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