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가정 폭력 혐의` 아로자레나, 피해자와 합의후 석방
기사입력 2020-11-27 05:25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美 알링턴) 김재호 특파원
멕시코에서 가정 폭력 혐의로 구금됐던 탬파베이 레이스 외야수 랜디 아로자레나(25)가 풀려났다.


'ESPN'은 27일(이하 한국시간) 소식통을 인용, 멕시코 유카탄주에서 구금됐던 아로자레나의 석방 소식을 전했다.


아로자레나는 앞서 지난 25일 예전 파트너 사이에서 낳은 딸을 데려오려다 시비가 붙어 여자의 아버지를 폭행한 혐의로 구속됐다.

사법 절차를 앞두고 있는 상황이었다.


가정 폭력 혐의로 구금됐던 아로자레나가 석방됐다.

사진=ⓒAFPBBNews = News1

그러나 공판을 앞두고 예전 파트너측에서 합의 이후 아로자레나의 사법 처벌을 원치 않는다는 입장을 밝혀 석방됐다.

최악의 상황은 면했다.


메이저리그 사무국의 징계도 피할 수 있을지는 확실하지 않다.

메이저리그는 노사 합동으로 가정 폭력, 성폭력, 아동 학대에 대한 규제 조항을 만들었다.

사법 처리 여부와는 별개로 사무국의 자체 조사를 통해 징계 여부를 결정한다.


지난 2016년 3월 30경기 출전 정지 징계를 받은 아롤디스 채프먼(양키스)이 대표적인 사례다.

경찰에서는 무혐의 처분을 받았지만, 동거녀를 신체적으로 위협한 혐의로 30경기 출전 정지 징계를 받았다.

아로자레나도 징계를 받을 가능성이 높다.


쿠바 출신인 아로자레나는 지난 시즌 23경기에서 타율 0.281 출루율 0.382 장타율 0.641 7홈런 11타점을 기록했다.

포스트시즌에서는 20경기에서 타율 0.377 10홈런 14타점으로 활약하며 팀의 월드시리즈 진출에 기여했고, 신인 선수로서는 최초로 챔피언십시리즈 MVP에 선정됐다.

greatnemo@maekyung.com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레이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