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불새 2020’ 첫방, 홍수아-이재우 운명만남에서 키스까지
기사입력 2020-10-26 09:59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불새 2020’이 단 1회 만에 뜨겁게 휘몰아치는 강렬한 로맨스로 안방극장을 전율시켰다.

오늘(26일) 첫 방송된 SBS 아침드라마 ‘불새 2020’ 1회는 이지은(홍수아 분)과 장세훈(이재우 분)의 거듭된 만남과 운명적인 로맨스가 그려졌다.

두 사람의 첫 만남은 우연에서 시작됐다. 이지은은 비를 맞고 있는 아이들에게 우산을 사주기 위해 편의점에 들렀고, 그곳에서 우연히 장세훈을 만났다. 이지은은 장세훈이 자신의 찢어진 우산을 잘못 가져간 것에 대해 미안해했고, 장세훈은 편의점에 남은 우산이 없어 이지은이 아이들에게 자신의 우산을 양보하는 모습을 목격하는 등 첫 만남부터 서로에게 강렬하게 끌렸다.

이후 이지은은 장세훈과 운명 같은 재회를 했다. 이지은은 운전 중 장세훈이 일하던 천막을 들이박았고, 이에 장세훈이 다치게 된 것. 이지은은 입고 있던 옷을 찢어 장세훈에게 붕대처럼 둘러줬고, 차 사고에 대해 날 선 실랑이를 벌이던 둘은 서로의 절친 남복자(옥지영 분), 김호진(김호창 분)이 아는 사이라는 걸 알게 돼 이후 펼쳐질 관계 변화를 궁금하게 했다.

무엇보다 재벌가 딸이기도 한 이지은에게는 정략결혼 상대가 있었으니 서정인(서하준 분)이었다. 이지은은 처음 만난 자리에서 자신에게 “사랑하는 여자가 있습니다. 물론 결혼은 이지은씨랑 할 거고요”라는 서정인에게 “이 결혼 깨시죠. 그분을 정말 사랑한다면”이라고 대답했다.

하지만 곧 이지은은 이 모든 게 자신의 입에서 정략결혼을 깨자는 얘기를 나오게 하기 위한 서정인의 계략임을 알고 실소를 터트렸다. 또한 서정인은 쌍둥이 동생 서정민(서하준 분)과 통화를 한 뒤 이지은에게 “자기 멋대로 사는 부러운 놈이죠. 나 하고 많이 다르고. 그러고 보니 지은씨는 제 동생이랑 더 잘 어울리겠네요”라는 의미심장한 말로 서정민과 이지은이 엮이게 될 것을 암시해 호기심을 자극했다.

그런 가운데 방송 말미 이지은과 장세훈의 3번째 재회가 이뤄져 시선을 모았다. 술에 취한 이지은이 서정인과의 약속 후 절친 남복자를 만나기 위해 장세훈의 가구 스튜디오를 방문한 것. 이에 이지은은 하루에 3번 만난 것은 필연이라고 말했고, 이에 장세훈은 그런 것에 의미 부여할 필요 없다고 쿨하게 받아쳐 지은을 실망시켰다. 이후 벌어진 술자리에서 자신에게 철벽을 치는 장세훈에 승부욕이 생긴 이지은. 결국 “내가 그쪽 쓰러트리면 나한테 관심 있다고 인정할래요?”라는 선전포고와 함께 그에게 기습 키스해 앞으로 펼쳐질 달콤 발칙한 로맨스의 시작을 알렸다.

이렇게 이지은과 장세훈은 단 1회 만에 서로를 향한 강한 끌림으로 마법 같은 운명을 확인했고, 키스까지 하는 등 앞으로 휘몰아칠 로맨스를 기대하게 했다. 특히 남부러울 것 없이 사는 재벌가 딸 이지은과 소확행을 꿈꾸는 장세훈이 주변 환경을 딛고 로맨스를 이룰 수 있을지 관심이 모아진다.

MBN스타 대중문화부 안하나 기자 mkculture@mkculture.com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