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미국 코로나 대유행 때 트위터서 가장 많이 언급된 아티스트는 누구?
기사입력 2020-09-23 16:09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코로나19 대유행 때 미국 내 트위터 사용자들이 가장 많이 언급한 아티스트는 방탄소년단(BTS)인 것으로 나타났다.


빌보드는 15일(현지시간) 트위터가 발표한 트렌드 보고서 '트위터 프롬 홈'(Twitter From Home)을 인용해 지난 6개월 동안 미국 사용자들이 세계 가수들 가운데 방탄소년단을 가장 많이 트윗했다고 보도했다.


지난 3월 1일부터 이달 1일까지 미국에서 코로나19로 봉쇄 조치들이 내려졌을 때 미국 트위터 사용자들의 활동을 분석한 것이다.


보고서에 따르면 방탄소년단은 최근 미국 대선 출마를 선언하며 화제가 된 래퍼 카녜이 웨스트(2위)보다 더 많이 트위터에서 언급됐다.


방탄소년단은 지난달 21일 영어 싱글 '다이너마이트'를 발표했으며 이후 현지 방송 프로그램에 여러 차례 출연했다.


'다이너마이트'는 지난달 말 빌보드 메인 싱글 차트인 '핫 100'에서 정상을 차지하기도 했다.


[이상규 기자 boyondal@mkinternet.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유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