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베르통언 결승골’ 토트넘, 원정서 짜릿한 승리 ‘연승행진’ [토트넘 울버햄튼]
기사입력 2019-12-16 01:16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 안준철 기자
토트넘 홋스퍼가 울버햄튼 원정에서 극적인 승리를 따내며 상위권 도약을 노리고 있다.


토트넘은 15일 오후 11시(한국시간) 영국 울버햄튼에 몰리뉴 스타디움에서 열린 울버햄튼과의 2019-20 프리미어리그(EPL) 17라운드 경기에서 2-1로 승리했다.

이날 승리로 이에 지난 라운드 번리전에 이어 연승에 성공했다.


이로써 토트넘은 7승 5무 5패(승점 25)가 됐다.

최근 2연승에 성공했다.


손흥민이 울버햄튼전에서 돌파를 시도하고 있다.

사진(英 울버햄튼)=AFPBBNews=News1

이날 손흥민은 선발 출전해 후반 추가시간까지 소화했지만 공격 포인트는 올리지 못했다.

2-1로 앞선 상황에서 수비수 포이스와 교체됐다.

이날 수훈갑은 골을 터트린 모우라와 베르통언이었다.


토트넘은 4-2-3-1 전술을 가동했다.

해리 케인이 원톱을 구성했고 손흥민, 델레 알리, 루카스 모우라가 뒤를 받쳤다.


초반부터 분주하게 울버햄튼을 압박하던 토트넘은 전반 8분 다이어의 패스를 받은 모우라가 측면에서부터 돌파로 수비벽을 허문 뒤 연결한 오른발 슈팅이 그대로 울버햄튼의 골문을 가르며 선제골을 터트렸다.


하지만 이후 울버햄튼의 공세에 밀리기 시작했다.

울버햄튼은 전반 26분 역습 상황에서 조타가 결정적인 상황을 맞았고, 최종 슈팅까지 가져갔지만 수비벽에 막히면서 아쉬움을 삼켰다.


토트넘은 전반 36분 알리와의 패스 플레이 이후 연결한 슈팅이 골대를 강타하면서 득점으로 연결되지 못했다.

전반전은 토트넘의 리드로 마무리됐다.


후반 초반은 울버햄튼의 공세가 거셌다.

결국 후반 21분 울버햄튼이 동점골을 성공시켰다.

트라오레가 아크 정면에서 연결한 슈팅이 그대로 토트넘 골망을 갈랐다.


토트넘은 바빠졌다.

그러던 후반 추가 시간 코너킥 상황에서 연결된 크로스를 토트넘 베르통언이 헤더로 마무리 지으며 결승골을 만들었다.

jcan1231@maekyung.com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리드 #레이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