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LH, '국가균형발전 대토론회' 개최…정부·학계 모여 균형발전 논의
기사입력 2019-11-19 11:22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한국토지주택공사가 19일 서울 은행회관 국제회의실에서 성공적인 균형발전정책 수행을 위한 '국가 균형발전 대토론회'를 개최했습니다.

LH와 대통령 직속 국가균형발전위원회와 국토교통부, 경제인문사회연구회, 대한국토·도시계획학회가 함께 주최한 이번 토론회는 국가균형발전 분야 관계자들이 모여 사회구조 변화에 대응한 정책방향을 논의했습니다.

모두 2부로 구성된 토론회 가운데, 1부에선 강현수 국토연구원장과 송미령 한국농촌경제연구원 본부장이 시대 변화에 따른 정책방향을 제시했습니다.

2부에선 김은란 국토연구원 연구위원과 원광희 충북연구원 수석연구원, 임정민 토지주택연구원 수석연구원이 지역 활력을 높일 수 있는 정책 방안을 발표했습니다.

아울러 더불어민주당 황희 의원과 자유한국당 송석준 의원이 참석해 국가균형발전에 대한 정책지원을 약속했습니다.

한편 LH는 균형발전 정책의 실행하기 위해 '균형발전본부'를 신설하고 지역사업을 지원하는 '지역균형발전 지원센터'를 개소했습니다.

변창흠 LH 사장은 "수도권과 광역시, 중소도시, 농산어촌 각각의 특성과 매력을 살릴 수 있는 지방과 중앙정부, 지역과 지역 사이의 연계협력이 요구된다"며 "주거 열악지역의 생활환경 개선을 이끌어낼 실천적 모델도 필요하다"고 말했습니다.

[송복규 기자 / sbg18@mk.co.kr]

[ⓒ 매일경제TV & mk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