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암호화폐 거래소 '신뢰 위기'…블록체인협회 "자율규제 시동"
기사입력 2018-04-17 15:02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 앵커멘트 】
최근 암호화폐 거래소의 대표 등이 고객의 돈을 빼돌린 혐의로 검찰에 구속되는 사건이 있었습니다.
횡령과 해킹 등 잇따른 사고로 거래소에 대한 신뢰가 추락한 가운데, 업계에서 신뢰회복을 위한 카드를 꺼냈습니다.
김용갑 기자입니다.


【 기자 】
최근 암호화폐 거래소 코인네스트 대표 등 업계 관계자 4명이 횡령 혐의로 구속됐습니다.

이들은 거래소 법인계좌에 있는 고객 돈을 개인 계좌에 이체하는 방법으로 자금을 빼돌린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횡령과 해킹 등 크고 작은 사고가 잇따라 터지자 거래소를 회원사로 둔 블록체인협회가 신뢰회복에 나섰습니다.

▶ 인터뷰 : 전하진 / 블록체인협회 자율규제위원장
- "자율규제의 목적은 암호화폐 시장의 질서확립, 암호화폐 거래소 이용자 보호를 위한 안전장치 마련입니다. 이용자가 거래소에 예치해 놓은 자산의 철저한 인출절차 관리감독체계 등을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한국블록체인협회는 거래소들이 갖춰야할 자금세탁방지나 이상거래 대응 시스템 구축, 암호화폐 상장 절차 등을 담은 자율규제안을 발표했습니다.

협회는 이번에 발표한 자율규제안을 토대로 각각 거래소에 대한 평가에 나설 계획입니다.

▶ 인터뷰 : 김기용 / 법무법인 JP 변호사
- "미공개중요정보 이용 금지, 시세조종의 금지, 부정거래행위 금지, 이상거래 대응 등을 규정해 두었습니다. 블록체인 협회든 거래소 임직원이든 중요정보 이용해서 시장교란 가능성을 차단하기 위해서 의무를 규정한 것입니다. "

다만, 협회가 제시한 자율규제안을 충족하지 못한 거래소에 대한 처벌은 회원 제명이라는 솜방망이 처벌에 불과해 실효성이 떨어진다는 지적이 나옵니다.

매일경제TV 김용갑입니다.

[ⓒ 매일경제TV & mk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효성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