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스가 일본 총리, 취임 직후 휴대전화 요금 인하 압박
기사입력 2020-09-18 15:02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스가 요시히데 일본 총리가 취임하자마자 이동통신업계에 휴대전화 요금을 내리라는 공세에 나섰습니다.
교도통신에 따르면 스가 총리는 오늘(18일) 다케다 료타 총무상을 불러 이러한 방안을 적극적으로 검토하라고 지시했습니다.
다케다 총무상은 취재진에 "국민 생활과 직결되는 문제이므로 가능한 빨리 결론을 내겠다"고 말했습니다.
앞서 스가 총리는 관방장관 시절인 지난 2018년 "지금보다 휴대전화 요금을 40% 낮출 여지가 있다"고 말한 바 있습니다.

[ⓒ 매일경제TV & mk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