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켓몬빵 열풍 이을까...토이저러스, 포켓몬 스티커 든 '스낵 3종 단독 출시'

포켓몬빵(SPC삼립 제공)
롯데마트의 토이저러스(완구 전문점)는 포켓몬스터 스티커가 들어있는 '토이저러스 포켓몬 스낵' 3종을 단독 출시한다고 12일 밝혔다.

최근 포켓몬 스티커가 들어 있는 포켓몬빵이 재출시되며 큰 인기를 끌자 추가 출시에 나선 것이다.


1990년대 말 유행했다가 올해 2월 SPC삼립에서 재출시한 포켓몬빵은 40일 만에 약 1000만개가 팔리는 등 품절 현상까지 빚어지고 있다.

이러한 인기에 힘입어 새롭게 출시한 포켓몬스터 스낵은 '피카츄의 찐한초코별(78g)'과 '꼬부기의 초코칩콕콕(130g)', '파이리의 달콤딸기별(60g)' 등 3가지 맛으로 등장한다.

14일부터 롯데마트 점포와 토이저러스에서 만나볼 수 있다.


모든 제품에는 피카추 캐릭터를 비롯해 사각형 모양의 포켓몬 캐릭터 스티커 50종이 1장씩 동봉돼 있다.

스티커는 배경 색상이 포함된 사각형 디자인으로 쉽게 떼었다 붙였다 할 수 있다.

일대 광풍을 불러일으키고 있는 SPC삽립의 '돌아온 포켓몬빵'에 들어 있는 '띠부띠부씰(붙였다 뗐다 하는 스티커)'과 스티커 자체 디자인은 다르지만 캐릭터는 동일하다.


롯데마트 토이저러스는 2019년부터 포켓몬코리아와 정식 계약을 맺어 글로벌 인기 콘텐츠 '포켓몬스터'를 활용한 토이저러스 포켓몬 스낵을 꾸준히 단독 출시해왔다.

'계란 쿠키', '치즈케이크 팝콘', '라이스칩' 에 이어 이번 포켓몬 스낵 3종을 통해 포켓몬 스낵 라인업 확장에 나설 예정이다.


김경근 롯데마트 토이저러스 팀장은 "앞으로도 포켓몬스터 콘텐츠를 활용한 다양한 상품 개발과 포켓몬 완구 등 관련 상품을 모은 전문매장 '포켓몬존' 개장을 확대할 전망"이라고 말했다.



[황지수 인턴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픽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