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MK프리뷰] “권상우X배성우 콤비 출격”...‘날아라 개천용’, 오늘(30일) 첫방
기사입력 2020-10-30 07:03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다겸 기자]
권상우, 배성우 주연의 ‘날아라 개천용’이 오늘(30일) 첫 방송된다.


이날 첫 방송되는 SBS 새 금토드라마 ‘날아라 개천용’(극본 박상규, 연출 곽정환)은 억울한 누명을 쓴 사법 피해자들의 목소리를 세상에 대변하는 두 남자의 뜨거운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가진 것 하나 없는 고졸 국선 변호사 박태용(권상우 분)와 투박하지만 ‘글발’ 하나로 마음을 움직이는 생계형 기자 박삼수(배성우 분)의 판을 뒤엎는 정의구현 역전극이 유쾌한 웃음과 함께 짜릿한 카타르시스를 선사할 예정이다.


특히 ‘날아라 개천용’은 모두가 불가능하다고 여겼던 ‘재심’ 사건을 소재로 해 눈길을 끈다.

권상우가 연기하는 박태용은 태평양 같은 오지랖과 정의감 하나로 불합리한 세상과 맞서는 인물. 허세도, 야망도 있지만 무엇보다 사람을 먼저 생각하는 국선 변호사 박태용과 투박하지만 인간미 넘치는 생계형 기자 박삼수를 연기할 배성우의 판을 뒤엎는 화끈한 공조가 기대를 모은다.


한편 ‘날아라 개천용’은 이날 오후 10시에 첫 방송된다.


trdk0114@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