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캡틴’ 김현수, 승부를 원점으로 돌리는 솔로홈런 쏘아올렸다 [현장스케치]
기사입력 2020-09-30 14:44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서울 잠실) 안준철 기자
LG트윈스 캡틴 김현수(32)가 동점 솔로홈런을 때렸다.


김현수는 30일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20 KBO리그 롯데 자이언츠전에 4번 좌익수로 선발 출전해 2회말 첫 타석에 홈런을 쏘아올렸다.


팀이 0-1로 뒤진 2회말 선두타자로 들어선 김현수는 롯데 선발 투수 박세웅이 던지는 2구 141km 속구를 받아쳐 우중간 담장을 넘겼다.


LG트윈스 캡틴 김현수가 동점 솔로포를 때렸다.

사진=LG트윈스 제공

이는 시즌 김현수의 22호 홈런으로 비거리 125m 기록됐다.

LG는 앞서 1회초 선발 정찬헌이 볼넷 2개를 허용한 뒤 계속되는 1사 1, 3루에서 이대호에게 희생 플라이를 허용해 먼저 실점해 끌려다니던 상황이었다.

jcan1231@maekyung.com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윈스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