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스페인 언론 “빌바오, 하비 마르티네스 영입 임박…2+1년 계약”
기사입력 2020-09-18 20:00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 이상철 기자
하비 마르티네스(32·바이에른 뮌헨)이 8년 만에 아틀레틱 빌바오로 복귀할 전망이다.


스페인 ‘마르카’는 18일(현지시간) “하비 마르티네스가 아틀레틱 빌바오와 계약이 임박했다”라고 보도했다.


이 언론은 “아틀레틱 빌바오가 하비 마르티네스 영입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협상의 거의 마무리 단계다.

(오는 27일에 열릴) 2020-21시즌 라리가 2라운드 에이바르전 이전에 완료될 것이다”라고 전했다.

하비 마르티네스가 8년 만에 아틀레틱 빌바오로 복귀한다는 소식이다.

사진=ⓒAFPBBNews = News1


2006년부터 아틀레틱 빌바오에서 활동한 하비 마르티네스는 2012년 여름에 바이에른 뮌헨으로 떠났다.

이적료는 4000만 유로(약 550억 원)였다.


바이에른 뮌헨에서 수많은 우승컵을 든 하비 마르티네스는 계약 기간이 1년 남았다.

아틀레틱 빌바오는 바이에른 뮌헨에 이적료 1000만 유로(약 138억 원)를 지급할 것으로 보인다.


구체적인 계약 조건도 나왔다.

‘마르카’에 따르면, 아틀레틱 빌바오는 하비 마르티네스와 통화했으며 계약 기간 2+1년을 제안했다.


한편, 아틀레틱 빌바오는 2019-20시즌 라리가에서 11위에 머물렀다.

코파 델 레이의 최종 무대까지 진출했으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결승전이 연기됐다.

ro1k954@maekyung.com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레이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