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네팔 산길서 순례객 태운 버스 추락…"14명 사망·18명 부상"
기사입력 2019-12-15 18:39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네팔 중부 히말라야 산간지대에서 15일 순례객을 태운 버스가 경사지로 굴러떨어져 14명이 사망했다고 카트만두포스트 등 현지 매체가 보도했다.


현지 경찰에 따르면 32명의 순례객이 탄 버스가 이날 오전 수도 카트만두 북동쪽 신두팔초우크 지역의 구불구불한 산길을 달리다가 가파른 비탈로 굴러떨어졌다.


이 사고로 버스는 70m 아래 지점까지 굴러간 뒤에야 멈췄다.


경찰 관계자는 "사고 현장에서 시신 12구를 수습했으며 다른 두 명은 병원에서 사망했다"고 밝혔다.


사망자 중 3명은 어린이이며 다른 생존자는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사고 원인은 아직 구체적으로 밝혀지지 않았다.


승객들은 이날 돌라카 지역 해발 4000m 지점에 자리 잡은 유명 힌두 사찰을 들른 뒤 돌아오는 중이었다.


네팔의 산간 지대는 도로 사정이 열악한 데다 운전마저 과격해 대형 교통사고가 자주 발생한다.


지난달에도 중부에서 버스가 협곡으로 떨어져 17명이 숨졌다.


[디지털뉴스국]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