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어하루’ 완전히 달라진 이재욱, 마음 여는 김혜윤? [M+TV컷]
기사입력 2019-11-13 11:49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어쩌다 발견한 하루’(이하 ‘어하루’)의 김혜윤과 이재욱의 변화하는 관계가 눈길을 사로잡고 있다.

오늘(13일) 방송되는 MBC 수목미니시리즈 ‘어쩌다 발견한 하루’에서는 평소와 달리 다정한 분위기를 풍기는 김혜윤(은단오 역)과 이재욱(백경 역)의 투샷이 포착되며 궁금증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앞서 은단오(김혜윤 분)는 하루(로운 분)와 조심스러운 풋사랑을 시작하며 운명을 바꾸기 위한 모험에 박차를 가했다. 한편 은단오의 약혼자인 백경(이재욱 분)은 점점 가까워지는 두 사람의 모습을 지켜보며 그를 잃을까 불안한 마음을 드러냈고, 이전까지와는 다른 태도 변화로 세 사람의 복잡한 삼각관계에 긴장감을 불어넣었다.

특히 지난 7일 방송된 24회에서는 하루가 정해진 스토리를 다시 한 번 바꾸는 데 성공, 백경이 은단오에게 프러포즈하는 일을 막으며 놀라운 반전을 선사하기도 했다. 이로 인해 만화 속 스토리상에서는 결혼을 앞두고 있는 은단오와 백경의 관계가 앞으로 어떻게 흘러가게 될지 기대와 호기심이 커지고 있는 상황.

이렇듯 두 사람의 관계가 종잡을 수 없는 방향으로 흘러가는 가운데 평소와는 다른 분위기를 풍기고 있는 이들의 투샷이 공개됐다.

심장병이 악화된 듯 고통스러운 표정을 짓고 있는 은단오의 모습과, 그의 곁에 서서 자신의 옷을 벗어 덮어주는 백경의 모습은 평소와는 다른 따뜻한 분위기를 발산하며 이목을 집중시킨다.

뿐만 아니라 아파하는 은단오를 말없이 바라보는 백경의 씁쓸한 표정이 눈길을 끌며 이들의 엇갈린 사랑에 대한 안타까움마저 불러일으키고 있다. 과연 예전의 무심한 태도와는 달라진 모습을 보이는 백경으로 인해 은단오의 마음이 돌아설 수 있을지, ‘스테이지’와 ‘쉐도우’ 속 두 사람의 관계는 어떤 결말을 맞게 될지 귀추가 주목된다.

MBN스타 대중문화부 안하나 기자 mkculture@mkculture.com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