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보잉 "내년 1월께 737맥스 운항재개 예상"
기사입력 2019-11-12 06:25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사진 = 연합뉴스]
보잉사가 11일(현지시간) B737 맥스 기종의 운항이 내년 1월께 재개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이 항공기 기종은 지난해 10월 인도네시아 라이온에어 여객기 추락과 올해 3월 에티오피아항공 여객기 추락으로 탑승자 346명 전원의 사망사고로 이어져 지난 3월부터 미국을 비롯한 40여개 국에서 운항이 중단됐다.


보잉은 이날 홈페이지에 성명을 올리고 "이번 4분기 중으로 연방항공청(FAA)의 소프트웨어 업그레이드 인증을 얻기 위해 지속해서 노력하고 있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이어 "다음달께 맥스 기종을 각 항공사에 인도하는 절차에 들어갈 수 있을 것"이라며 "이와 함께 업그레이드된 조종사 훈련 규정의 검증을 거쳐 내년 1월부터 맥스 기종의 상업용 서비스가 재개될 것으로 보고 있다"고 전했다.


보잉이 제시한 일정표는 올해 중으로 운항 재개 승인을 얻는 게 어려울 것이라는 업계 전망보다는 다소 앞당겨진 것으로 보인다.


보잉은 조종특성향상시스템(MCAS)으로 불리는 자동 실속(失速) 방지 시스템 업그레이드를 완료하고 연방항공청의 승인을 기다리는 중이다.


보잉은 최종적으로는 항공당국의 인증 여부에 운항재개 시점이 달렸다는 점을 강조하면서 소프트웨어 시뮬레이터 인증, 조종사 운항 테스트, 합동 운항 평가위원회(JOEB) 심사 등 5가지 절차를 나열하기도 했다.


보잉은 "첫 번째 단계인 '소프트웨어 시뮬레이터 인증'을 지난주 성공적으로 통과했다"면서 다음 단계를 진행 중이라고 덧붙였다.


[디지털뉴스국]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레이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