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굿리치 "전화 말고 영수증 찍으세요"…보험금 `청구전화`편 공개
기사입력 2019-10-10 08:47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사진 제공: 굿리치]
통합 보험관리 플랫폼 굿리치는 '영수증만 찍으면 보험금 청구 끝' 이라는 보험금 간편 청구 메시지를 중심으로 신규 TV광고 '청구전화'편을 선보인다고 10일 밝혔다.


굿리치는 지난해 3월부터 배우 하정우를 브랜드 모델로 발탁하고 '보험의 바른이치' TV 광고 캠페인을 펼쳐왔다.

어려운 보험서비스를 쉽게 관리하는 것이 '보험의 바른이치'라는 내용을 중심으로 '그렇지', '드세요', '과거문제' 등 7편의 광고를 순차적으로 선보였다.


이달 새롭게 시작한 '청구전화'편은 '보험의 바른이치' 캠페인의 8번째 TV광고다.

회사는 이번 광고를 기점으로 굿리치의 주요 기능인 보험금 간편 청구 서비스를 적극 알릴 계획이다.


광고에는 조선시대 관료들은 보험금 청구를 위해 수화기를 잡고 답답하는 호소하는 가운데 하정우가 굿리치 캐릭터 올치와 함께 등장해 '굿리치로 찍고 보내면 끝'이라는 내레이션과 함께 진료 영수증 사진을 찍어 굿리치에 올리는 내용이 담겨있다.

어려웠던 보험금 청구를 한 번에 해결할 수 있다는 메시지를 전한 것이다.


[디지털뉴스국 전종헌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레이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