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중견련, 새 CI 공개…"중견기업 위상 제고"
기사입력 2019-06-13 11:21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한국중견기업연합회의 새 CI [사진=한국중견기업연합회 제공]

한국중견기업연합회(회장 강호갑)가 CI를 전면 개편했습니다.

중견련은 오늘(13일) 새로운 로고 'FOMEK'와 국영문 시그니처를 공개했습니다.

'FOMEK'는 중견련의 영문 명칭 'Federation of Middle Market Enterprises of Korea'의 약자로, 고딕 계열의 굵은 서체를 적용해 '대한민국 경제 발전의 버팀목'으로서 중견기업의 역할과 위상을 표현했습니다.

주황색 계열 그라데이션으로 도드라지게 표현된 'ME'는 중견기업을 대변하는 유일한 법정 경제단체로서 중견련의 대표성을 나타냅니다.

중견련 관계자는 "Middle Market에서 반복되는 'M'을 두 개의 작은 사각형으로 압축, 형상화해 로고의 균형미를 재치있게 붙잡았다"며 "전용 색상인 짙은 회색은 중견기업과 중견련의 신뢰성을, 주황색 계열은 중견기업의 열정과 기업가정신, 융합을 통한 혁신을 상징한다"고 설명했습니다.

중견련은 지난 2월 정기총회에서 영문 명칭 'Association of High Potential Enterprises of Korea'를 'Federation of Middle Market Enterprises of Korea'로 변경하는 것을 의결한 바 있습니다.

이에 대해 중견련은 "글로벌 시장에서 널리 통용되는 'Middle Market Enterprise'를 채용해 중견기업의 해외 진출 지원을 위한 소통의 효율성을 높이고, 'Association' 대신 'Federation'으로 기관 성격을 표현해 한국 경제 발전을 위한 중견기업계의 자발적참여를 강조했다"고 밝혔습니다.

반원익 상근부회장은 "중견기업은 High Potential Enterprise를 넘어, 글로벌 전문기업으로서 보다 많은 기업의 혁신과 성장을 견인하는 대한민국 경제의 대표 주자"라며, "중견련의 역할과 기능을 심화한 새로운 CI로 중견기업의 가치와 비전을 널리 확산해 나가겠다"고 말했습니다.

[박상훈 기자 / bomnal@mk.co.kr]

[ⓒ 매일경제TV & mk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