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체육관광부, 국제관광 시장 회복 준비를 위한 특별전담반 구성
2021-03-03 16:56 입력
문화체육관광부는 오늘(3일) 국제관광 시장 회복을 준비하기 위한 특별전담반(TF)을 구성하고 이날 오후 인천국제공항에서 첫 회의를 개최했습니다.

문체부와 관광업계, 전문가 등이 참여하는 특별전담반은 매달 한두 차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심각한 피해를 본 관광업계와 만나 국제관광 시장 회복을 위한 다양한 방안을 논의할 계획입니다.

첫 회의에는 황희 문체부 장관을 비롯해 한국관광협회중앙회와 한국여행업협회, 한국호텔협회 등 관광업계 관계자와 국토교통부, 인천국제공항공사, 대한항공 등 항공 관계자, 관광·의료 전문가들이 참석했습니다.

문체부는 "특별전담반에서 논의된 내용을 바탕으로 방역 신뢰 국가와의 비격리 여행권역(트래블 버블) 추진 문제와 무착륙 국제관광비행 상품 등 여행상품 다양화 등을 관계부처와 협의할 예정"이라고 말했습니다.

[ 김예솔 인턴기자 / yesol@mk.co.kr ]

[ⓒ 매일경제TV & mk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Copyright ⓒ 매일경제TV. All rights Reserved. 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