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유희열, 코로나19 음성...“당분간 자가격리”[공식입장 전문]
기사입력 2020-12-02 12:00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다겸 기자]
가수 유희열이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 음성 판정을 받았다.


소속사 안테나 측은 2일 공식입장을 통해 “유희열과 녹화에 동행한 스태프의 코로나19 검사 결과, 12월 2일 전원 음성 판정을 받았다”라고 밝혔다.


이어 “유희열은 이상 증상이나 검사 통보를 받은 적은 없지만 지난 1일 '유희열의 스케치북' 녹화 종료 후, 확진자 발생 소식을 듣고 선제적 대응 차원에서 자발적으로 코로나19 검사를 받았다.

또한 이번 주 예정된 스케줄을 모두 연기, 당분간 자가격리를 실시할 예정이다”라고 덧붙였다.


지난달 24일 KBS2 '유희열의 스케치북' 녹화에 참여한 유희열은 당일 함께 출연한 에버글로우 이런과 시현이 지난 1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으면서 검사를 진행하게 됐다.

유희열 뿐만 아니라 거미, 틴탑, 김현철 등 당일 에버글로우와 함께 녹화를 진행한 가수들도 코로나19 검사를 받았으며 거미와 김현철은 음성 판정을 받았다.


한편 에버글로우는 이런, 시현 외 멤버들은 음성이 나왔지만 나머지 멤버들 및 밀접 접촉한 직원들도 2주간 자가격리에 들어갈 예정이다.


다음은 안테나 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안테나입니다.


유희열과 녹화에 동행한 스태프의 코로나19 검사 결과, 12월 2일 전원 음성 판정을 받았습니다.


유희열은 이상 증상이나 검사 통보를 받은 적은 없지만 지난 1일 '유희열의 스케치북' 녹화 종료 후, 확진자 발생 소식을 듣고 선제적 대응 차원에서 자발적으로 코로나19 검사를 받았습니다.


또한 이번 주 예정된 스케줄을 모두 연기, 자가격리를 실시할 예정입니다.


당사는 앞으로도 보건당국의 방역 지침을 철저히 준수하여 아티스트 및 스태프들의 건강과 안전을 최우선으로 하겠습니다.


걱정해주신 많은 분들께 감사드립니다.


trdk0114@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