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윤지오 측 “신변이상 없다 SNS 해킹 피해"...'지상의 빛' 관계자 사망설 일축
기사입력 2020-11-24 17:25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사진=윤지오 페이스북
[매일경제TV] 배우 윤지오가 사망설에 휩싸였으나 윤지오 측(지상의 빛)이 'SNS 해킹 피해'라고 해명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오늘(24일) 새벽 윤지오의 SNS에는 “안녕하세요. 지오의 가족입니다. 우리 지오가 부디 편하게 쉴 수 있게 부탁드립니다. 많이 여리고 예쁜 아이입니다”라는 글이 게재되자 윤지오의 신상에 문제가 생긴 것이 아니냐는 의견이 커졌고 사망설 또한 제기됐던 것.

MK스포츠에 따르면 이날 오후 윤지오가 설립한 시민단체 지상의 빛 관계자가 “아침에 윤지오의 모친과 전화를 했는데 SNS 글은 해킹 때문”이라며 “조치를 취하고 있으며, 신변에는 이상이 없는 걸로 확인했다”라고 전했습니다.

한편 윤지오는 영화 ‘회초리’ ‘너는 펫’, 드라마 ‘선덕여왕’ ‘드라마 스페셜 연작시리즈 - 사백년의 꿈’에 출연했습니다.

[ 김솔 인턴기자 / mkksh@mk.co.kr ]

[ⓒ 매일경제TV & mk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