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이런 게 진짜 인류공헌…LG전자, 에티오피아에 콜레라 백신접종
기사입력 2020-12-01 12:09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LG전자가 국제백신연구소(IVI)와 함께 에티오피아에서 콜레라를 퇴치하기 위해 내년부터 3년간 백신 무료접종과 질병예방에 나선다고 밝혀 주목된다.


24일 LG전자는 IVI 및 IVI 한국후원회 등과 함께 이와 관련한 사업 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제롬 김 IVI 사무총장, 박상철 IVI 한국후원회장, 윤대식 LG전자 대외협력담당 전무 등이 참석했다.

IVI는 1997년 UN개발계획(UNDP)이 주도해 설립한 비영리 국제기구다.

개발도상국과 세계보건을 위해 백신을 개발하고 보급하고 있으며 국제기구로서는 처음으로 한국에 본부를 뒀다.


LG전자는 2008년부터 IVI를 후원하며 동남아시아와 아프리카의 국가들을 대상으로 백신 지원사업을 펼쳐왔다.

지난 2010년부터 5년간 에티오피아에서 백신 접종과 수인성 질병에 대한 연구를 지원하기도 했다.

LG전자와 IVI는 이번 협약을 토대로 콜레라 취약지역 주민 4만여 명을 대상으로 백신을 접종하고 현지 공중보건 역량을 강화하기 위해 질병감시 시스템도 구축할 계획이다.


LG전자는 이번 사업에 임원사회공헌기금 등을 활용할 예정이다.

LG전자는 2004년부터 매년 임원 급여의 일정 비율을 임원사회공헌기금으로 적립하고 있다.

김 사무총장은 "코로나19로 인해 관심이 낮아지긴 했지만 콜레라는 여전히 세계 곳곳에서 수많은 생명을 앗아가고 있다"며 "LG전자와 함께 에티오피아는 물론 전 세계 콜레라 예방과 퇴치를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윤 전무는 "에티오피아 지역의 질병과 빈곤문제 해결하기 위해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재영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G전자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