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최진혁, 방진복으로 완전 무장한 하도권과 심상치 않은 재회(좀비탐정)
기사입력 2020-10-26 12:35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정신을 잃고 쓰러지는 최진혁의 위태로운 순간이 담긴 ‘좀비탐정’의 11회 선공개 영상이 본방송에 대한 호기심을 끌어올리고 있다.

오늘(26일) 오후 방송되는 KBS2 월화 예능드라마 ‘좀비탐정’ 11회에서는 최진혁(김무영 역)이 자신을 좀비로 만든 하도권(노풍식 역)의 뒤를 집요하게 추적해 인간의 삶에 한 발 더 가까워진다.

앞서 ‘좀비’ 김무영(최진혁 분)은 ‘진짜’ 김무영(윤기창 분)이 좀비를 만든 노풍식(하도권 분)의 뒤를 쫓고 있었다는 사실을 알아차렸다. 불법 실험 끝에 좀비를 탄생시킨 노풍식의 미스터리한 속내에 궁금증이 더해지는 가운데, 오늘 공개된 영상 속에는 두 남자의 심상치 않은 맞대면 장면이 담겼다.

공개된 영상 속 노크 소리를 듣고 자리에서 일어난 김무영이 문으로 다가가고, 아무런 인기척이 없는 문 너머의 고요한 기류가 긴장감을 자아낸다.

의아한 표정으로 문을 열자 눈앞에 방진복 차림의 노풍식이 등장, 정체 모를 약물을 바닥에 쏟아붓자 김무영이 정신을 잃고 쓰러지며 위기일발의 순간을 맞이한다.

이어 노풍식은 기절한 김무영을 바라보며 섬뜩한 웃음을 짓는다. 과연 노풍식이 김무영을 공격한 이유가 무엇인지, 김무영은 무사히 목숨을 사수해 인간으로 돌아갈 수 있는 방법을 찾을 수 있을지 본방 사수 욕구를 끌어올린다.

MBN스타 대중문화부 안하나 기자 mkculture@mkculture.com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