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SK하이닉스, 기쁜날 주가가 왜?…인수자금 우려 탓 하락
기사입력 2020-10-20 20:40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 SK,인텔 낸드 인수 ◆
SK하이닉스가 미국 인텔의 낸드메모리 사업 부문 인수 소식을 전격적으로 밝혔지만 20일 주가는 하락세를 면치 못했다.

이날 외국인 투자자와 기관투자가들이 대거 주식을 매도하며 차익 실현에 나섰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이날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SK하이닉스 주가는 전일 대비 1.7% 떨어진 8만5200원에 거래를 마쳤다.

SK하이닉스 주가는 유가증권 상장사의 중요 내용 공시에 따른 사유로 이날 오전 8시 50분~9시 30분 매매가 정지된 후 재개됐다.

거래 정지가 풀린 이후 주가는 최고 4.8%까지 올랐지만 차익 매물이 쏟아지면서 하락세로 돌아섰다.

이승우 유진투자증권 연구원은 "10조원 이상을 낸드 사업에 투자한다는 것이 부담스러울 수밖에 없을 것"이라면서도 "하지만 그간 약점으로 거론된 기업형 SSD 분야에서 삼성 뒤를 잇는 새로운 강자로 부상할 기회를 잡을 수 있다"고 설명했다.


한편 SK하이닉스의 10조원 인수 자금 조달과 관련해 회사는 올 상반기 연결 재무제표를 기준으로 5조원 안팎의 현금 및 현금성 자산(단기금융상품 및 투자자산 포함)을 보유하고 있다.

SK하이닉스가 이러한 현금과 함께 회사채를 발행해 인수 대금을 일부 부담할 것으로 시장에서는 관측하고 있다.


[김정범 기자 / 강우석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SK하이닉스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