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우리은행, '비밀번호 무단 변경'에 과태료 60억 원
기사입력 2020-07-17 09:20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우리은행이 휴면계좌 비밀번호 무단 변경 사건과 관련해 약 60억 원의 과태료 처분을 받았습니다.
금융감독원은 어제(16일) 제재심의위원회를 열어 2018년 10월부터 11월까지 이뤄진 우리은행 경영실태평가 결과 조치안을 논의하고 과태료 처분을 의결했습니다.
앞서 우리은행 직원 300여 명은 실적을 올리기 위해 스마트뱅킹 비활성화 계좌의 임시 비밀번호를 무단으로 도용해 활성계좌로 만들었습니다.

[ⓒ 매일경제TV & mk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