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워맨스’ 기보배, 안산과 양궁 대결서 승리 “다음 올림픽 준비 해봐야 하나?”


기보배가 레전드다운 양궁 실력을 과시했다.

28일 오후 방송된 SBS ‘워맨스가 필요해’에서 안산과 기보배, 최미선이 세계 1위의 자존심을 건 양궁 대결을 펼쳤다.

이날 기보배와 최미선이 모교인 광주여대를 찾았다. 이후 안산과 함께 감독님의 제안으로 1대1 대결을 했다.

기보배가 가장 선배답게 화살을 쐈고, 총 3발을 쏘는 대결에서 모두 10점을 맞췄다.

결국 승리를 차지한 기보배.

기보배는 “사실 산이한테는 질줄 알았다”라며 “다음 올림픽까지 준비 한번 해봐야 하나?”라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안하나 MBN스타 기자]

오늘의 이슈픽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