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워맨스' 이경민이 남다른 포스를 드러냈다.


28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워맨스가 필요해'(이하 '워맨스')에서는 메이크업 아티스트 이경민의 직장이 공개됐다.


이날 숍을 운영중인 이경민은 직원들과 회의하며 남다른 포스를 드러냈다.

신동엽은 "느낌이 좀 다르다"고 말했다.

이어 홍진경은 "기둥잡고 졸던 모습이 전혀 없다"며 놀라워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경민은 "옛날처럼 매일 나와서 업무를 보는 것이 아닌 주 1~2회 정도 와서 보고받으며 진행하고 있다"며 회의를 한 인원으로 "과장님, 원장님들, 그리고 딸이 엄마를 도와 함께했다"고 소개했다.


한편 SBS 예능프로그램 '워맨스가 필요해'는 여자들이 혼자가 아닌 둘 이상 팀으로 뭉쳤을 때 어떤 시너지가 생기는지 관찰하는 '여자 관계 리얼리티'다.

매주 목요일 오후 9시 방송된다.


[스타투데이 박정수 객원기자]
사진 l SBS 방송 화면 캡처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픽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