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해수부, '국제표준 해사영어교재' 발간 교육기관·선사에 배포
기사입력 2021-05-06 15:00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항해·화물작업 등 선내 전반적 상황 대화문 다뤄

'국제표준 해사영어 교재' 선내 작업별 대화문. (사진=해양수산부 제공)

[세종=매일경제TV] 해양수산부가 '국제표준 해사영어 교재' 12권을 발간하고 해양대, 해사고, 수산대, 수산고와 같은 해기교육기관과 주요 선사 등 36곳에 배포한다고 오늘(6일) 밝혔습니다.

이번 해사영어 교재는 최근 우리나라 선원들이 승선하는 선박의 외국인 선원 비율이 45%에 달하는 등 그 비중이 점차 커짐에 따라 해수부는 선박 안에 있는 다양한 국적의 선원 간 원활한 소통을 돕고, 항해사, 기관사 등 해기인력의 외국어 역량을 강화하기 위해 지난해부터 교재 출간을 추진해 왔습니다.

교재 출간작업에는 한국해양수산연수원 교수진과 국내·외 해기교육, 영어교육 전문가 감수 20여 명이 참여해 1년여 간 집필 및 감수작업을 거쳐 이번에 출간을 마무리 짓게 됐습니다.

이 교재는 UN 산하의 국제해사기구(IMO: International Maritime Organization)가 요구하는 수준의 해사영어 능력을 다방면으로 반영한 국제 표준 해사영어교재입니다.

종전 해사영어교재는 통신영어나 항해일지 작성용 등 일부 상황에 쓰이는 대화문만 다루었다면, 이번에 발간한 교재는 항해, 화물작업, 무선통신, 기관(엔진) 운전 등 선박 안에서 일어나는 전반적인 상황에 필요한 영어 대화문을 이해하기 쉬운 삽화와 함께 담은 것이 특징입니다.

총 12권으로 구성된 교재는 일반 해사영어, 항해전문영어, 기관전문영어 등 직무 분야를 구분하고 분야별로 학생수업용, 자가학습용, 교사지도용으로 나눠져 있어 상황과 사용자에 맞게 선택해 공부할 수 있습니다.

해수부는 이번 해사영어교재 발간에 이어 연말까지 선원들이 교재를 가지고 스스로 온라인을 통해 학습할 수 있는 동영상 강의 40강좌를 제작하고, 내년에는 80강좌를 추가로 제작해 총 120강좌를 제공할 계획입니다.

아울러, 동영상 강의를 들을 수 있는 전용 학습 누리집을 연말에 별도로 제작해 해당 누리집을 통해 동영상들을 제공할 방침입니다.

김석훈 해수부 선원정책과장은 “이번에 발간된 해사영어교재와 앞으로 제작할 동영상 강좌를 통해 우리나라 선원의 영어 능력이 향상되는 것은 물론, 다양한 국적의 선원들 간 의사소통이 원활해져 불필요한 오해 및 안전사고를 예방하고 업무효율도 높이게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또한 “우리나라 선원들이 국제사회에서 인정받았던 성실성과 더불어 영어 사용능력까지 인정받을 수 있도록 하는 한편, 해외 선사의 취업 연계 등 일자리 창출을 위해서도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이경재 기자 / mklkj@mk.co.kr]

[ⓒ 매일경제TV & mk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