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광고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주택금융공사, 올해 ESG 채권 40조원 발행으로 주거안정 지원
기사입력 2021-03-25 15:41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한국주택금융공사는 올해 약 40조원 규모의 ESG 채권을 국내외에서 발행할 계획이라고 25일 밝혔다.

ESG 채권은 환경·책임·투명경영 등에 부합하는 용도의 자금을 조달하기 위해 발행되는 채권이다.


주택금융공사는 올해 가계부채의 구조적 개선과 포용금융을 통한 서민의 주거 안정을 위해 ESG 채권을 분기별로 약 10조원씩 발행할 예정이다.

특히 만기 40년 이상 정책모기지 공급을 위한 장기물 발행 확대에도 적극 나설 방침이다.


주택금융공사는 지난 2019년 3월부터 올해 3월까지 총 79조6000억원 규모의 ESG 채권을 발행했다.

이를 통해 약 61만 가구에 저리의 장기 고정금리 주택담보대출을 공급했다.

이는 국내 최대 발행규모로 지난해에는 국내 ESG 채권시장 전체 물량인 약 83.8%인 46조 5000억원을 공급한 것이다.


주금공 관계자는 "올해 채권시장은 지난해와 마찬가지로 코로나19 여파에 따른 변동성 장세가 지속될 가능성이 크다"며 "시장 불확실성에 대비하기 위한 재원 조달 수단 다변화 등 시장 상황에 맞는 발행전략을 구사해 저리의 재원조달을 이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상헌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