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금융지주가 신용평가사 'ESG(환경·사회·지배구조)' 인증 최고 등급을 받아 2000억원 규모 ESG 채권을 발행한다고 7일 밝혔다.


우리금융은 신용평가사인 한국기업평가에서 지속가능금융 인증등급 중 최고등급(ST1)을 받았다.

ESG 인증등급은 외부전문기관이 관리기준과 사후관리를 모니터링해 5개 등급으로 평가한다.


우리금융은 이달 말 기관투자가 대상 수요 예측을 실시한다.

채권은 원화 신종자본증권 형태로 내달 초 발행된다.

우리금융은 최대 2000억원 안에서 최종금액과 금리를 확정할 계획이다.


우리금융 관계자는 "앞으로도 ESG 경영 선도 금융그룹으로서 위상에 걸맞는 실질적인 ESG 경영을 실천하겠다"고 밝혔다.


[이새하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픽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