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제트가 안전한 메타버스 환경을 지속적으로 조성해나가기 위해 안전자문위원회를 발족했다고 오늘(28일) 밝혔습니다.

안전자문위원회는 제페토 플랫폼 이용자 보호를 위한 외부 전문가 기구로, 인터넷·청소년 안전·언론학·범죄학 등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 9명으로 구성됐습니다.

향후 안전자문위원회는 네이버제트로부터 독립성을 보장받고, 제페토 플랫폼 전반에 대한 자문을 수행할 예정입니다.

구체적으로 운영방식을 비롯해 운영 정책·기술 등 사용자 안전 관련 사안에 대한 적절성을 검토하고 전문적 자문을 제공합니다.

또 차별행위를 예방하기 위해 다양성·형평성·포용성 조항을 강화하고, 기업의 사회적 책임에 관련해서도 자문할 계획입니다.

노준영 네이버제트 안전 전문팀 리드는 "안전자문위원회와 긴밀한 교류를 통해 이용자 보호를 위한 다양한 노력을 지속해나갈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 손효정 기자 / son.hyojeong@mktv.co.kr ]

[ⓒ 매일경제TV & mk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오늘의 이슈픽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