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전남 영암 오리농장서 고병원성 AI 의심 사례
기사입력 2020-12-05 12:20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사진 제공: 연합뉴스]

전북 정읍과 경북 상주 가금농장에서 잇달아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AI)가 발생해 방역에 비상이 걸린 가운데 이번에는 전남 영암의 가금농장에서 의심 사례가 확인됐습니다.

오늘(5일) AI 중앙사고수습본부에 따르면 어제(4일) 전남 영암군의 한 육용오리 농장에서 감염이 의심되는 가축이 발생했습니다.

이 농장의 오리가 출하를 앞두고 전남 동물위생시험소의 방역 검사에서 H5형 AI 항원이 검출됐습니다.

AI 항원의 고병원성 여부 판정이 나오는 데는 최대 사흘 걸립니다.

중수본은 이 농장의 AI 항원에 대한 정밀 검사에 착수하는 한편, 초동 대응팀을 현장에 급파해 출입 통제, 예방적 살처분, 역학 조사 등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확진 판정이 나올 경우 발생 농장 반경 3㎞ 내 농가를 대상으로 예방적 살처분에 들어갑니다.

이번에 의심 사례가 발생한 농장은 육용오리 약 9천800마리를 사육하고 있으며 반경 3㎞ 안에는 가금농장 10곳이 있습니다.

이들 농장이 사육 중인 오리 등은 49만3천 마리에 달합니다.

중수본은 전남 지역 가금농장, 축산 시설, 축산 차량에 대해 이날 오전 1시부터 7일 오전 1시까지 48시간 동안 일시 이동중지 명령을 발령했습니다.

AI 의심 사례 발생 농장이 속한 계열화 사업자 소속 가금농장에도 일시 이동중지 명령이 내려졌습니다.

일시 이동중지 명령을 위반하면 가축전염병예방법에 따라 1년 이하 징역 또는 1천만원 이하 벌금 처분을 받을 수 있습니다.

[ⓒ 매일경제TV & mk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