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나혼산’ 김영광 "7년만 패션쇼, 처음 할만 했는데 점점 힘들었다"
기사입력 2020-10-31 00:25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허은경 객원기자]
‘나 혼자 산다’ 김영광이 7년 만에 패션쇼에 섰다.


30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박나래, 한혜진, 기안84, 이시언, 성훈을 비롯해 손담비와 장도연, 김영광, 장우영, 경수진, 김충재가 재능 기부 패션쇼에 도전한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톱모델 출신 배우 김영광은 "너무 오랜만에 해서 떨린다.

7년 만에 쇼에 선다"고 말했다.

이에 박나래는 "한혜진, 김영광 회원님이 있어서 든든하다"라고 안도했다.


이어서 무지개 회원들의 숨 가쁜 백스테이지 현장이 공개됐다.

김영광은 "처음엔 '그냥 할 만하다'라고 생각했는데 조금 지나니까 생각보다 되게 힘들더라"고 말했다.

이후 그는 "옷을 벗어 던지고, 들어가자마자 바지 내리고 옷을 반도 안 여몄따. 어쨌든 무대 입구로 가야 한다"고 말하자, 한혜진이 "무조건 나가야 한다, 건너뛰는 일은 없다"고 공감을 표했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목록|||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