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더M M-PRINT GFW CITYLIFE LUXMEN 매경이코노미 MBN골드 MBN 매일경제
로그인|회원가입 |시청자 게시판
종목검색
  • 종목검색
  • 통합검색

헤드라인

광고
프로그램 바로가기
프로그램 바로가기 닫기
가나다순 카테고리순
> 뉴스 > 기사
기사목록|||글자크기 
`대한외국인` 하춘화 "60년 트로트 인생, 외국인과 퀴즈 대결은 처음"
기사입력 2020-09-29 10:49
  • 기사
  • 나도 한마디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해정 인턴기자]
‘트로트의 여왕’ 가수 하춘화가 외국인과의 퀴즈 대결에 도전한다.


30일에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대한외국인’은 ‘대한트로트인’ 10인이 한국 트로트계의 자존심을 걸고 퀴즈 대결을 펼친다.

하춘화, 진성, 박현빈, 박서진, 윤수현, 한가빈, 김희진, 류지광, 김경민 그리고 트로트 데뷔 2개월 차 장혜리까지 세대별 트로트 군단이 총출동했다.


이날 퀴즈 대결에서는 트로트 경력 순서대로 자리 배치가 이루어져, 트로트 경력 60년 차 하춘화는 가장 높은 단계인 10단계 하늘채에 입성했다.


하춘화는 “트로트인의 힘을 보여주겠다”는 당찬 포부를 밝힘과 동시에 “60년 트로트 인생에 외국인과의 퀴즈 대결은 처음”이라며 긴장감을 드러냈다.

많은 트로트 후배들과 함께 퀴즈 대결에 도전하게 된 하춘화는 “이런 책임감도 태어나서 처음”이라며 심경을 밝혔다.


이에 MC 김용만이 “추석날 부모가 자식들에게 고기를 먹이고 싶은 마음과 같냐”고 묻자 하춘화는 “그렇다.

내가 잘해야 후배들을 살린다는 마음 때문에 부담감이 장난 아니다”라고 말했다고.
한편, 하춘화는 ‘대한외국인’ 시청자들을 위해 안방 1열 미니 콘서트를 개최, 분위기를 띄우며 전원 기립박수를 자아냈다는 후문.
‘대한트로트인 10인’의 자존심을 건 퀴즈 대결은 30일 오후 8시 30분 MBC에브리원 ‘대한외국인’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stpress1@mkinternet.com
사진제공| MBC에브리원 '대한외국인'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목록|||글자크기